사회

박근혜 구속영장 고심하는 檢, 법·원칙 강조…청구에 ‘무게’
박근혜 전 대통령의 신병처리(구속 또는 불구속) 방향을 고민 중인 검찰이 ‘법과 원칙’에 따른 처리 방침을 밝혔다. 원칙론을 밝힌 것일 뿐이지만 전직 대통령 수사 사안에서 검찰이 원칙에 따른 … 2017-03-23
“꼭 돌아오렴” 1천73일째 주인 기다리는 미수습자 책·걸상
“꼭 돌아오렴” 1천73일째 주인 기다리는 미수습자 책·걸상
“사랑한단 말 왜 못했을까. 후회된다. 마음껏 안아주고, 다 퍼줘도 모자란데….”세월호 참사 3년. 어둡고 깊은 바닷속에 잠겨 … 2017-03-23
전남의 경찰서장 뇌물수수혐의 체포돼
돈을 받고 수사 편의를 봐준 혐의로 경찰 간부가 검찰에 체포됐다. 광주지검은 23일 전남의 한 경찰서장인 A 총경을 뇌물수수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 총경은 지난해 광주지방경찰… 2017-03-23
세월호와 함께 떠오를 미수습자 9명…“이제 곧 만나길”
세월호와 함께 떠오를 미수습자 9명…“이제 곧 만나길”
세월호가 가라앉은 지 1천73일만에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다. 인양에 성공해 세월호가 물 위로 떠오르길 누구보다 애타게 기다… 2017-03-23
세월호 인양 반대했던 김진태 “물러나신 대통령에 연결마라”
세월호 인양 반대했던 김진태 “물러나신 대통령에 연결마라”
세월호의 인양작업이 23일 오전, 참사 1073일만에 순조롭게 진행 중인 가운데, 인양에 줄곧 부정적인 입장을 보인 자유한국당 김… 2017-03-23
세월호 유가족·국민조사위 “희망이 인양됐다” 성명 발표
세월호 유가족·국민조사위 “희망이 인양됐다” 성명 발표
세월호 유가족과 세월호 관련 단체들은 3년 만에 세월호 선체 인양이 가시화한 것에 대해 23일 “희망이 인양됐다”고 환영하는 … 2017-03-23
“좀 더 빨리 세월호 미수습자들을 찾을 수 있었는데…”
“1천일만에 세월호를 인양하는 모습을 지켜보니 허망하고 착잡합니다. 좀 더 빨리 미수습자들을 찾을 수도 있었는데…” 세월호가 침몰 1천73일 만에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낸 23일 휴대전화로 들린… 2017-03-23
“이렇게 쉽게 인양할 것을” 세월호 유가족들 끝내 눈물
“이렇게 쉽게 인양할 것을” 세월호 유가족들 끝내 눈물
“이렇게 쉽게 인양할 것을 왜 3년이나 시간을 끌었습니까.” 세월호가 3년여 만인 23일 그 모습을 수면 위로 내보이자 안산과 진… 2017-03-23
이재용측 “공소장 위법” 주장에 특검 “범죄 핵심 적은 것”
혐의와 무관한 내용이나 10여년 전 사건까지 공소장 범죄사실에 포함한 것은 부당하며 위법하다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측 주장에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정면 반박했다. 특검 측은 23일 서울중앙지… 2017-03-23
1천73일 아픔 수면 위로…세월호 ‘3대 침몰 의혹’ 풀린다
세월호가 침몰 3년 만에 국민 눈앞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침몰 원인 등 실체적 진실이 규명될 것이란 기대가 높아졌다. 세월호는 성공적으로 인양되면 목포 신항으로 옮겨져 선체 수색·조사가 이뤄진… 2017-03-23
떠오른 세월호…개관 1년 희생자 추모관 운영 ‘엉망’
떠오른 세월호…개관 1년 희생자 추모관 운영 ‘엉망’
3년여 만에 세월호가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지만, 일반인 희생자의 넋을 기리고자 세운 추모관의 운영은 개관 1년이 다 되도록… 2017-03-23
세월호 인양비용 SNS “누가 말아먹은 비용보다 적구만”, “집에 가자 애들아”
세월호 인양비용 SNS “누가 말아먹은 비용보다 적구만”, “집에 가자 애들아”
참사 발생 1072일 만에 세월호가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다. 세월호 인양에 들어가는 비용은 총 1020억원. 현재 중국의 인양업체… 2017-03-23
‘세월호 참사’ 이후 3년째 끊긴 인천∼제주 여객선 뱃길
2014년 4월 세월호 참사로 끊긴 인천∼제주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3년 가까이 재개되지 못하고 있다. 23일 인천지방해양수산청에 따르면 인천∼제주 항로에는 카페리(여객+화물) 세월호(6천825t급)… 2017-03-23
세월호 수면 위 13m 인양, 오늘 오후 늦게 또는 저녁에나 가능
세월호 수면 위 13m 인양, 오늘 오후 늦게 또는 저녁에나 가능
세월호를 수면 위 13m까지 끌어올리는 작업이 당초 23일 오전 11시까지 완료될 것으로 예상됐던 가운데 이날 오후 늦게 또는 저녁… 2017-03-23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미수습자 반드시 찾는다” 수중·지상 양동작전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미수습자 반드시 찾는다” 수중·지상 양동작전
23일 세월호 인양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미수습자 수색 작업 준비도 이뤄지고 있다. 윤학배 해양수산부 차관은 … 2017-03-23
세월호 특조위 측 “인양 늦어 아쉽지만 진상규명 계기될 것”
세월호 특조위 측 “인양 늦어 아쉽지만 진상규명 계기될 것”
참사 발생 1천72일만에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낸 세월호를 보고 ‘4·16 세월호 참사 특별조사위원회’ 관계자들은 환영과 함께 … 2017-03-23
3년의 기다림…세월호 본인양 늦어진 이유? “못 건지고 안 건진 것”
3년의 기다림…세월호 본인양 늦어진 이유? “못 건지고 안 건진 것”
세월호가 참사 발생 3년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23일 오전 시간당 3m씩 수면 위로 올라오며 인양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2017-03-23
“9명 꼭 찾아 집으로 보내주세요”…해수부장관 만난 가족들 눈물
배를 타고 세월호 인양 현장을 지켜보는 미수습자 가족들은 23일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을 만나 “가족을 꼭 찾아달라”며 오열했다. 김 장관은 이낙연 전남도지사와 함께 이날 오전 인양 현장에서… 2017-03-23
‘높이 24m’ 세월호, 왜 수면 위 13m까지 들어 올리나
‘높이 24m’ 세월호, 왜 수면 위 13m까지 들어 올리나
온 국민의 염원과 함께 세월호가 침몰 3년만인 23일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다.길이 145m에 높이 24m, 폭 22m인 세월호를 왜 수… 2017-03-23
“녹슨 세월호 처참한 모습에 참담”…가슴치는 유가족 눈물만
“녹슨 세월호 처참한 모습에 참담”…가슴치는 유가족 눈물만
“이렇게 쉽게 인양할 것을 왜 3년이나 시간을 끌었습니까.” 진도 앞바다의 사나운 맹골수도가 삼켜버린 세월호가 3년여 만인 2… 2017-03-23
세월호 인양, 20㎝의 평형 오차도 허용 안돼
세월호 인양, 20㎝의 평형 오차도 허용 안돼
23일 오전 4시 47분쯤 3년의 기다림 끝에 세월호가 맹골수도 위로 떠올랐다. 세월호 인양은 길이 150m가 넘는 세월호의 평형 차… 2017-03-23
“답답했는데 뻥 뚫린 느낌” ‘만감교차’ 단원고 등굣길
“답답했는데 뻥 뚫린 느낌” ‘만감교차’ 단원고 등굣길
밤샘 인양 작업으로 세월호가 침몰 3년 만에 수면 위로 처음 모습을 드러낸 23일 아침 경기 안산 단원고에는 여느 날과 다름없이… 2017-03-23
“기름 유출 막자” 세월호 인양 현장 3중 차단…선박 접근도 금지
세월호 인양 현장에서 혹시나 있을 기름 유출에 대비해 겹겹이 방어막이 설치됐다. 23일 해양수산부 등에 따르면 인양 현장 주변에 기름을 막기 위해 50m 간격으로 3중 ‘오일펜스’가 설치됐다. 인… 2017-03-23
새 재판부가 맡은 ‘최순실 뇌물’ 이재용 재판 오늘 준비절차
새 재판부가 맡은 ‘최순실 뇌물’ 이재용 재판 오늘 준비절차
‘비선 실세’ 최순실(61)씨 측에 400억원대 뇌물을 주거나 주기로 약속한 혐의로 기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의 재판이 재… 2017-03-23
박원순 “또 기회 있다면…” 대선 재도전 가능성 시사
올해 1월 대선 불출마 선언을 한 박원순 서울시장이 후일 대선에 다시 도전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시사했다. 박 시장은 22일 밤 기자들과 만나 “내가 이번에는 대선에 나가면서 ‘나다운 것’을 잘… 2017-03-23
김수남 “박 전 대통령 영장 여부, 법과 원칙에 따라”
김수남 “박 전 대통령 영장 여부, 법과 원칙에 따라”
김수남 검찰총장(57·사법연수원 16기)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법과 원칙에 따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2017-03-23
검찰총장 “박 전 대통령 영장청구 여부, 법과 원칙 따라 판단”
검찰총장 “박 전 대통령 영장청구 여부, 법과 원칙 따라 판단”
김수남 검찰총장(57·사법연수원 16기)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법과 원칙에 따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2017-03-23
“다신 이런 일 없길…” 세월호 오롯이 껴안은 진도군민
“미수습자 9인의 귀환을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그리고 다시는 이런 일은 없어야 합니다.” 세월호 인양 소식에 진도 주민들은 23일 한목소리로 “늦었지만 다행”이라고 반기면서도 아직 돌아오지 … 2017-03-23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미수습자 수색, 원인규명 언제쯤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미수습자 수색, 원인규명 언제쯤
23일 세월호가 3년 만에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미수습자 수색과 사고원인 규명 작업이 언제부터 시작될 지 관심이 쏠린다. 세월호… 2017-03-23
‘협박용’ 성관계 영상 촬영, 가족·직장·SNS 퍼뜨린 50대 남성 실형
‘협박용’ 성관계 영상 촬영, 가족·직장·SNS 퍼뜨린 50대 남성 실형
몰래 찍은 성관계 동영상으로 헤어진 애인을 협박한 혐의로 기소됐던 5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이 남성은 피해 여성의 아… 2017-03-23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