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검찰 소환] 9시 15분쯤 출발…에쿠스 타며 살짝 미소

입력 : 2017-03-21 09:24 ㅣ 수정 : 2017-03-21 09: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근혜 소환] 자택 떠나는 박 전 대통령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는 가운데 이날 오전 박 전 대통령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자택을 떠나고 있다. 2017.3.21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박근혜 소환] 자택 떠나는 박 전 대통령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는 가운데 이날 오전 박 전 대통령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자택을 떠나고 있다. 2017.3.21
연합뉴스

헌정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직에서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했다.

박 전 대통령은 21일 오전 9시15분쯤 서울 삼성동 자택을 나서검은색 에쿠스 리무진 승용차를 타고 서초동으로 향했다.

당초 박 전 대통령은 출발 전 지지자들이 모인 자택 앞에서 입장을 밝힐 것으로 예상됐지만, 실제로는 아무런 발언없이 곧바로 출발했다.

차량에 탑승하는 과정에서 살짝 미소 짓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전날 밤부터 자택 앞에서 밤을 새우거나 이른 아침 나와 집결한 지지자들은 승용차가 자택을 나오자마자 태극기를 흔들고 “박근혜 대통령”을 연호하며 박 전 대통령을 응원했다.


일부 지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이 나오기 전에 검찰 출두를 막으려는 듯 자택 앞에 누워 농성을 벌이거나 “대통령 (검찰에) 못 가게 막읍시다”라고 외쳤지만, 경찰에 의해 제지됐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검찰에서 직권남용, 뇌물수수 등 13가지 혐의에 대한 조사를 받게 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