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태평양 외상학회 최우수 논문 가천대 길병원 최강국 교수 수상

입력 : 2017-07-09 22:22 ㅣ 수정 : 2017-07-09 23: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천대 길병원은 외상외과 최강국(왼쪽) 교수와 윤용철(오른쪽) 교수가 최근 환태평양 외상학회에서 최우수 논문상 및 우수 구연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최 교수팀은 골반 골절 치료에서 혈관 지혈술의 치료 효과에 대해 연구한 논문으로 최우수 논문상을 받았다. 윤 교수는 한국형 권역외상센터에서 정형외과 외상전문의의 치료 결과를 분석한 연구로 우수 구연상을 수상했다.

2017-07-10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