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여곡절 끝 베일 벗은 ‘아이폰Ⅹ’… 깜짝 혁신 없었다

입력 : 2017-09-13 22:44 ㅣ 수정 : 2017-09-13 22: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애플·삼성·LG 프리미엄폰 대전 ‘마케팅 싸움’서 승부 갈릴 듯
3D 안면인식·OLED 등 탑재
업계 예상스펙 크게 안 벗어나
999달러… 연말쯤 국내 출시
아이폰8·아이폰8플러스도 공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출시 연기와 정보유출 등 우여곡절 끝에 베일을 벗은 애플의 아이폰 10주년 기념작 ‘아이폰X’는 업계의 예상을 한 치도 벗어나지 않았다. 3D 안면인식 기능인 ‘페이스 ID’를 장착했고, 이외 테두리(베젤)와 홈버튼이 없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대화면, 1200만 화소 듀얼카메라, 무선 충전, 방수·방진 등 대세를 따랐다. 업계는 글로벌 선두 기업들의 기술이 상향 평준화되면서 마케팅 전쟁에서 ‘하반기 승자’가 결정될 것으로 전망했다.

애플은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파크 내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X’를 공개했다. 숫자 10을 의미하는 로마자 ‘X’를 모델명에 붙였다.

아이폰 시리즈 중 처음으로 홈버튼을 없앴고, OLED 화면(5.8인치)을 채택했으며, 페이스 ID를 장착했다. 특히 페이스 ID는 3만개의 점을 이용해 얼굴을 3차원으로 스캔하기 때문에 안경을 쓰거나 나이가 들어도 정확하게 주인을 알아본다. 오류 가능성은 100만분의1 수준이다. 스마트폰 잠금 화면을 푸는 용도뿐 아니라 금융거래 인증 시스템으로도 쓸 수 있다. 홈버튼이 사라지면서 화면을 아래서 위로 쓸어올리거나 옆에 부착된 버튼을 누르면 기기가 실행된다.

차세대 AP(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인 ‘A11 바이오닉’을 탑재하면서 정보 처리 속도는 이전보다 30%가량 향상됐다. 듀얼카메라는 1200만 화소의 광각, 망원렌즈를 담았고, 자신의 표정을 담은 영상 이모티콘을 전달할 수 있는 기능을 넣었다. 이날 함께 공개한 ‘아이폰8’과 ‘아이폰8플러스’는 ‘아이폰7’의 업그레이드 모델로 여전히 액정표시장치(LCD) 화면을 장착했다.

아이폰X의 각종 기능에서 예상치 못한 혁신은 찾기 힘들다는 것이 업계의 중론이다. 실제 이날 뉴욕 증시가 전체적인 오름세를 보였지만 애플 주가는 신제품 공개 행사 초반에 오르는 듯하다 0.4% 떨어진 채 장을 마쳤다. 또 애플은 아이폰X의 스펙이 대부분 사전 유출된 것을 두고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LG전자 ‘V30’, 애플 ‘아이폰X’ 중 한 곳도 기술 경쟁에서 압도적 우위를 점하지 못하면서 다른 때에 비해 마케팅의 중요성이 아주 커졌다”고 말했다.

아이폰X는 높은 고객 충성도가 가장 큰 장점이다. 반면 비싼 가격과 늦은 출시일은 발목을 잡을 수 있다. 미국 기준 999달러(약 112만 6000원)로 역대 스마트폰 중 가장 비싸다. 미국에서 기본형(64GB) 가격이 갤럭시노트8(930달러)보다 69달러(약 7만 8000원)나 높다. 국내서도 갤럭시노트8(109만 4500원)이나 V30(94만 9300원)보다 비싸다.

특히 한국은 1차 출시국에서 빠지면서 12월에나 수입될 것으로 보인다. 1차 출시국의 경우 다음달 22일부터 사전 예약을 받으며 출시일은 오는 11월 3일이다. 아이폰8은 15일부터 사전 예약을 시작해 이달 22일이면 1차 출시국에 나온다.

갤럭시노트8은 사전 예약을 시작한 지난 7일부터 5일간 국내에서 65만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체험존 ‘갤럭시 스튜디오’를 확장하는 전략이 특징적이다. 미국 주요 도시에 이어 유럽, 일본 전역에 확대할 계획이며 지난 9일에는 싱가포르 최대 상업가에 입점했다. 국내는 현재 80여개에서 연말까지 120개로 늘린다.

LG전자는 V30에 대한 외신들의 호평이 쏟아지는 상황에서 틈새 가격 전략으로 응수한다. 국내의 경우 14일부터 사전 예약을 시작하며, 예약 구매 고객에게는 최신 구글 가상현실(VR) 헤드셋을 1000원에 준다.

이경주 기자 kdlrudwn@seoul.co.kr
2017-09-14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2017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