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치질약 바르지 말고 먹으세요

입력 : 2017-09-14 16:41 ㅣ 수정 : 2017-09-14 16: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국제약은 지난 13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치센캡슐과 함께하는 말 못할 고민 치질, 바로 알기 캠페인’ 행사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발생 부위가 민감해 숨기게 되는 치질에 대한 잘못된 상식을 바로잡고 초기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취지다.

이날 행사에서는 홍보 제작물을 통해 오래 앉아있는 습관이나 변비, 잦은 음주, 비만, 고지방 위주의 식습관, 임신과 출산 등 치질의 주요 원인과 올바른 관리법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는 시간을 가졌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치질은 항문 혈관을 확장시키는 자세나 생활 태도로 인한 혈관의 이상으로 발생하는 질환이다.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에 따르면 치질은 국내 전체 인구의 75%가 경험할 정도로 흔한 질병이다. 출혈, 통증, 부종, 항문 가려움증, 항문 불편감 등의 증상을 동반한다. 심각할 경우 일상생활을 할 수 없을 정도로 고통이 심해지기 때문에 초기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

동국제약의 먹는 치질약 ‘치센캡슐’은 유럽에서 개발된 식물성 성분 ‘디오스민’이 함유된 치질 치료제다. 혈관 탄력 개선 및 혈액순환 정상화, 항염 작용을 통해 치질로 인한 통증, 부종, 출혈, 가려움증, 불편감 등의 증상을 개선해준다. 최근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디오스민 성분을 2주 가량 복용할 경우 대부분의 치질 증상이 80% 이상 개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신 초기 3개월 이내를 제외하고는 임산부 및 수유부도 복용이 가능하다.

치센캡슐은 일반의약품으로 가까운 약국에서 별도의 처방전 없이도 구입이 가능하다. 임신 초기 3개월 이내를 제외하고는 임산부 및 수유부도 복용할 수 있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최근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자체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86%가 치질약에 대해 알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치질은 초기 관리가 중요한 만큼 앞으로도 치질약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산을 위한 캠페인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