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세부서 한국인 총에 맞아 부상…강도 소행 추정

입력 : 2017-09-14 09:35 ㅣ 수정 : 2017-09-14 09: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필리핀 중부 관광도시 세부에서 30대 한국인이 괴한의 총에 맞아 다쳤다.

14일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교민 A씨가 전날 오전 세부 막탄지역에서 승용차를 타고 가다가 오토바이를 탄 괴한 2명의 총격을 받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세부에서 노래방을 운영하는 A씨는 팔에 총상을 입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경찰은 범인들이 총격 후 A씨 가방을 빼앗아 달아난 것에 미뤄 강도 소행에 무게를 두고 있으나 다른 범행 동기가 있는지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7수능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