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 영국 런던서 사망...교통사고 보도 나와

입력 : ㅣ 수정 : 2018-01-12 15: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파운데이션 이사장이 모친상을 당했다.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연합뉴스

▲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12일 “박지성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씨가 오늘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돌아가셨다”면서 “자세한 내용은 파악 중에 있다”고 밝혔다.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해 11월 8일 축구협회 임원진 인사 때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발탁됐다.

평소 영국 런던에서 생활하고 있는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 모친상 박진성···“좋은 고기 아들 먹이느라 팔 수가 없었다”

앞서 이날 뉴스엔은 박지성 본부장의 모친이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하프마라톤대회 배너
    나의 공직생활 에세이 공모 배너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