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동포 사업가 홍명기 회장 김영옥연구소에 37만弗 기부

입력 : ㅣ 수정 : 2018-01-14 18: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미동포 사업가 홍명기(가운데·84) 듀라코트 회장이 ‘김영옥 재미동포연구소’에 37만 달러를 기부했다. 김영옥 재미동포연구소는 제2차 세계대전과 한국전쟁에 참전한 재미동포 전쟁영웅이자 인도주의자였던 고 김영옥 대령의 이름을 딴 연구소로, 우리 정부와 미국 대학과 재미동포사회가 합작해 세운 최초의 동포 연구소이다. 기부금 전달식은 미국 현지시간으로 지난 12일 UC리버사이드대에서 홍 회장,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장태한 김영옥 재미동포연구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홍 회장은 미주사회는 물론 모국을 위한 나눔에도 앞장서 현재까지 1000만 달러 이상 기부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1년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았다.
2018-01-15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2018공유경제국제포럼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