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강제추행’ B.A.P힘찬, 법정으로…

입력 : ㅣ 수정 : 2019-07-12 11: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대 여성을 강제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아이돌그룹 비에이피(B.A.P) 멤버 힘찬(본명 김힘찬·29)이 12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첫번째 공판에 출석하며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19.7.12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