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그룹, 미국서 한국전 참전용사 초청 오찬

입력 : ㅣ 수정 : 2019-08-14 18: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용석(윗줄 왼쪽 여섯 번째) 스타키스트 사장과 스타키스트 관계자, 참전용사(앞줄)들이 기념사진을 찍고있다. 동원그룹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최용석(윗줄 왼쪽 여섯 번째) 스타키스트 사장과 스타키스트 관계자, 참전용사(앞줄)들이 기념사진을 찍고있다.
동원그룹 제공

동원그룹은 13일(현지시간) 미국 피츠버그 셰러턴 호텔에서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을 초청해 오찬을 갖고 참전용사와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행사에는 한국전 참전용사 80여명과 가족, 마이크 도일 미연방 하원의원, 팸 이오비노 펜실베이니아주 상원의원 등이 참석했다.

행사에 참석한 스타키스트 최용석 사장은 “참전용사들은 영웅이다. 자유를 위해 헌신한 여러분께 이렇게나마 감사를 표할 수 있다는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잭 로젠버그 참전용사회장은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공헌을 인정해 주고 매년 이렇게 좋은 행사를 개최하는 동원그룹과 스타키스트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화답했다. 스타키스트는 미국 가공 참치 시장 점유율 1위 브랜드로 동원그룹이 2008년 인수했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19-08-15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