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와이서 약 27억짜리 콘도 매입한 송중기 “휴식 용도”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10: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송중기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

▲ 송중기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송중기가 하와이에 고급 콘도를 매입한 것으로 전해져 화제다.

27일 스포츠조선의 보도에 따르면, 송중기는 지난해 12월 하와이 호놀룰루의 에이러 모아나 비치 지역의 콘도를 매입했다.

에이러 모아나 비치는 하와이 유명 해변인 와이키키 인근에 위치해 있다. 하와이 부동산 관계자는 “송중기가 지난해 12월 228만달러 (한화 약 27억 7000만원)상당의 하와이 콘도를 매입했다”며 “휴식 용도로 활용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송중기가 매입한 콘도는 지난 2006년도에 완공한 40층 규모의 인텔리전트 빌딩 내에 위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빌딩이 철저한 보안과 사생활 보호로 유명한 만큼 송중기가 휴식을 취하는 데 최상의 구조를 이룬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송중기는 지난 1월 영화 ‘보고타’ 촬영을 위해 콜롬비아로 출국했다. 하지만 지난 24일 코로나19 여파로 현지 촬영을 중단하고 귀국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