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영국 록밴드 뮤즈, 강렬하게 돌아왔다…3년 만에 신곡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14 12:22 음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13일 새 싱글 발표…“역경에 맞서자” 메시지

새 싱글 ‘원트 스탠드 다운’(Won’t Stand Down)을 발표한 영국 록밴드 뮤즈.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 새 싱글 ‘원트 스탠드 다운’(Won’t Stand Down)을 발표한 영국 록밴드 뮤즈.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영국 록밴드의 대표 주자 중 하나인 뮤즈(Muse)가 3년여 만에 신곡을 선보였다.

워너뮤직코리아에 따르면 뮤즈는 13일(현지시간)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싱글 ‘원트 스탠드 다운’(Won‘t Stand Down)을 공개했다.

2018년 11월 발표한 정규 8집 ‘시뮬레이션 시어리’(Simulation Theory) 이후 약 3년 2개월 만에 내놓는 신보다.

신곡은 묵직하고도 강렬한 기타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으로 멤버 매튜 벨라미가 작사했다. 벨라미는 “직장이나 어디서든 자신을 괴롭히는 사람들의 강압과 조종에서 자신을 지키며 힘, 자신감 그리고 적대심으로 역경에 맞서자는 내용”이라며 “이전 앨범보다 강렬한 록 사운드를 구현하려 했다”고 전했다.

뮤즈는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촬영한 뮤직비디오도 공개했다. 영화감독 자레드 호건이 참여한 뮤직비디오는 연약해 보이지만 신비로운 모습의 인물이 어둠의 군단이 내뿜는 에너지를 흡수하고 진화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뮤즈는 매튜 벨라미, 도미닉 하워드, 크리스 볼첸홈 등으로 구성된 세계적인 밴드다. 1994년 팀을 결성 이후 1999년 1집 ‘쇼비즈’(Showbiz)를 시작으로 8개의 정규 앨범을 발표하며 전 세계적으로 2000만장이 넘는 판매고를 올렸다.

2011년과 2016년에는 최고 권위의 음악상으로 평가받는 그래미 어워즈에서 ‘베스트 록 앨범’ 상을 받기도 했다. 또 MTV 유럽 뮤직 어워즈, 브릿 어워즈 등에서 여러 차례 수상하며 세계 최정상 라이브 밴드로 등극했다.

현재 뮤즈는 새로운 음악 작업을 진행 중이며 올해 6월부터 유럽의 주요 록 페스티벌에 참여해 공연을 펼칠 예정이라고 워너뮤직코리아는 전했다.

김지예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