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김기태 전 감독 폐결핵, 요양 위해 귀국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14 15:54 야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김기태 전 감독 연합뉴스

▲ 김기태 전 감독
연합뉴스

일본프로야구(NPB) 요미우리 자이언츠 1군 타격코치를 맡은 김기태(53) 전 KIA 감독이 폐결핵으로 요양을 위해 귀국한다.

요미우리 구단은 14일 홈페이지를 통해 “김기태 타격코치가 지난해 11월 건강검진에서 이상 징후가 발견돼 병원에서 정밀 검진을 받았다”면서 “1월 폐결핵 진단을 받았고, 13일 퇴원했지만, 한국에서 통원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복귀 시기는 미정”이라고 전했다.

요미우리 구단은 김기태 코치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1군 타격코치에 요코가와 후미노리를 새롭게 등록했다.

김 코치는 2006년 SK(현 SSG)에서 타격 보조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뒤 2007년부터 2009년까지 요미우리에서 코치를 지냈다. 이후 LG에서 2군 감독과 1군 수석코치 생활을 한 뒤 2012년부터 2014년까지 LG 감독, 2015년부터 2019년까지 KIA 감독을 역임했다. 지난해 요미우리의 2군 수석코치에 선임된 그는 지도력을 인정받아 새 시즌 1군 타격 코치 중책을 맡았다.



장형우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