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바닷속 차량서 꺼낸 가방 지문 ‘유나 가족’ 일치…오늘 오전 인양 예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6-29 06:46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방파제로부터 80m 지점 가두리 양식장 아래에서 실종된 가족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아우디 승용차가 발견됐다. 경찰이 수중에 있는 차량 내에서 케리어를 건져 올리고 있다. 연합뉴스

▲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방파제로부터 80m 지점 가두리 양식장 아래에서 실종된 가족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아우디 승용차가 발견됐다. 경찰이 수중에 있는 차량 내에서 케리어를 건져 올리고 있다. 연합뉴스

‘제주도 한 달 살기’를 하겠다며 교외 체험 학습을 신청한 뒤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초등학생 조유나(10)양과 조양의 부모가 함께 타고 다녔던 승용차가 완도 앞바다 속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오늘(29일) 오전 차량을 인양하기로 했다.

지난 28일 광주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2분경 완도군 신지도 송곡항 방파제 인근 수중에서 아우디 차량이 발견됐다. 차량의 번호판은 조양 가족 차량의 번호와 동일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이 수중을 탐색한 결과 차량 문은 잠겨있었다. 차량 상부는 펄에 박혀 있고, 트렁크는 열린 상태였다.

경찰은 트렁크에서 조씨 가족이 쓴 것으로 보이는 여행용 가방을 물 밖으로 꺼냈다. 여기에는 옷가지와 목 베개 등 일상적인 물품이 들어 있었다. 경찰은 회수한 가방에서 유나양 가족의 지문을 채취한 것으로 전해졌다.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방파제로부터 80m 지점의 가두리양식장 아래에서 실종된 조유나양 가족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아우디 승용차가 발견됐다. 사진은 경찰이 가두리 아래를 탐색하고 있는 모습. 완도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방파제로부터 80m 지점의 가두리양식장 아래에서 실종된 조유나양 가족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아우디 승용차가 발견됐다. 사진은 경찰이 가두리 아래를 탐색하고 있는 모습.
완도 연합뉴스

물이 탁해 차량 내부에 조양 가족이 있는지는 확인할 수 없었다.

경찰은 차량이 떠내려가다가 양식장에 걸려 가라앉은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차량 내부에 조씨 일가족이 있을 가능성을 열어 두고 있다. 경찰은 해경과 협의를 거쳐 안전성을 확보한 뒤 29일 오전 10시 인양 작업에 나선다.

앞서 광주 모 초등학교 5학년 학생인 조양과 부모는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제주도 한 달 살기 체험’을 하겠다며 교외 체험 학습을 신청했다. 그러나 조양 가족은 제주가 아닌 완도에서 일주일간 머물렀다. 학교 측은 조양이 체험 학습 기간이 끝나도 등교를 하지 않자 지난 22일 경찰에 실종신고를 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