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학 나선 19개월 여아, 어린이집 버스에 깔려 사망

견학 나선 19개월 여아, 어린이집 버스에 깔려 사망

조희선 기자
조희선 기자
입력 2024-06-21 20:32
업데이트 2024-06-21 20:3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경찰 자료 이미지. 연합뉴스
경찰 자료 이미지. 연합뉴스
견학에 나선 생후 19개월 여자아이가 어린이집 버스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남 산청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40분쯤 산청군보건의료원 주차장에서 생후 19개월된 A양이 어린이집 버스에 깔려 숨졌다.

경찰은 어린이집 버스에서 내린 A양이 버스 우측 앞에 앉아 있는 것을 보지 못한 50대 운전자 B씨가 발견하지 못한 채 그대로 출발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A양은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다.

해당 어린이집은 이날 견학을 위해 보건의료원에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솔 교사는 5명이며 보건의료원 방문 원생은 29명이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어린이집 원장과 인솔 교사의 과실 여부도 조사할 예정이다.

조희선 기자
많이 본 뉴스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