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에 성관계 요구하다 父 주먹 한방에 숨진 남성

10대에 성관계 요구하다 父 주먹 한방에 숨진 남성

하승연 기자
입력 2024-05-30 10:02
업데이트 2024-05-30 10:0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주먹 쥔 남성.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아이클릭아트
주먹 쥔 남성.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아이클릭아트
10대 딸을 성희롱한 남성을 폭행해 숨지게 한 아버지가 조사받고 있다.

29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스타 등에 따르면 지난 27일 태국 파타야 해변 리조트의 풀빌라 파티에서 30대 러시아 남성이 30대 영국인 남성으로부터 폭행당해 숨졌다.

경찰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파티에서 술에 취한 러시아 남성은 10대 소녀에게 “성관계를 하고 싶다”며 귓속말했다. 당시 러시아 남성은 아내와 함께 파티에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분노한 소녀의 아버지는 달려와 그의 얼굴에 주먹을 날렸고, 한 대 맞은 러시아 남성은 쓰러지면서 머리를 땅에 부딪혀 의식을 잃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바닥에 쓰러져 피를 흘리고 있는 러시아 남성을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그는 끝내 숨졌다.

한 목격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이날 처음 본 사이이며, 말다툼이 일어나기 전까지는 둘 다 평범하게 술을 마시고 있었다고 한다.

체포된 영국인 남성은 “폭력을 쓴 것에 대해 후회한다”며 “내 주먹이 그 남자를 죽음에 이르게 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영국인 남성에 대한 체포 영장이 발부됐으며 그는 타인을 폭행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하승연 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