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코리안 탱크’는 아직 녹슬지 않았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28 01:45 골프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최경주, PGA 챔피언스 한국인 첫 우승

10년 만에 미국 시니어 무대까지 점령
통산 29승 기록… “우승은 언제나 특별”
최경주가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페블비치 골프 링크스에서 열린 미프로골프(PGA) 챔피언스투어 퓨어 인슈어런스 챔피언십 3라운드 18번홀에서 우승 퍼트를 한 뒤 두 팔을 들어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페블비치 AF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최경주가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페블비치 골프 링크스에서 열린 미프로골프(PGA) 챔피언스투어 퓨어 인슈어런스 챔피언십 3라운드 18번홀에서 우승 퍼트를 한 뒤 두 팔을 들어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페블비치 AFP 연합뉴스

‘코리안 탱크’ 최경주(51)가 한국인 최초로 미국프로골프(PGA) 챔피언스 투어 우승을 차지했다. 챔피언스 투어는 50대 이상이 출전하는 시니어 무대다.

최경주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페블비치 골프링크스(파72)에서 열린 퓨어 인슈어런스 챔피언십(총상금 220만 달러) 최종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 합계 13언더파 203타로 베른하르트 랑거(64·독일) 등을 2타차로 제치고 정상에 오른 최경주는 PGA 챔피언스 투어에서 한국인으로는 처음 우승하는 역사를 썼다. 우승 상금은 33만 달러(약 3억 8000만원).

2002년 5월 컴팩 클래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PGA 정규 투어 챔피언에 오른 것을 포함해 아시아 최다 8승 기록을 보유한 최경주가 시니어 무대에서도 한국 골프 선구자 역할을 또 해낸 것이다. PGA 투어 주관 대회 우승은 2011년 5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뒤 10년 4개월, 공식 대회 우승은 2012년 10월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CJ 인비테이셔널 뒤 8년 11개월 만이다. 최경주는 PGA 투어 8승에 코리안투어 16승, 일본 투어 2승, 유러피안 투어와 아시안 투어 각 1승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통산 29승을 기록했다.

지난주 샌퍼드 인터내셔널에서 연장 끝에 준우승했던 최경주는 2타차 선두로 3라운드에 나섰다. 2번홀(파5)에서 버디를 낚으며 분위기를 띄운 그는 5번홀(파3)에서부터 8번홀(파4)까지 4연속 버디를 몰아쳐 일찌감치 승기를 굳혔다. 14번홀(파5)에서 유일한 보기를 기록했으나 우승을 향한 ‘탱크’의 진격을 가로 막지는 못했다.

최경주는 “우승은 언제나 특별한 일”이라며 “첫 우승이 늘 어려운데 PGA 정규 투어 첫 우승 때와 기분이 똑같다”고 말했다. 2018년 갑상선 종양 제거 수술을 받았고, 또 허리 통증으로 고생하기도 했던 최경주는 “2년 전이 가장 안좋았는데 챔피언스 투어에 데뷔한 지난해부터 조금씩 회복하고 있다”고 몸 상태를 설명하기도 했다. 최경주는 30일 경기도 여주에서 개막하는 코리안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억원)에 출전하기 위해 귀국한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2021-09-28 26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곽태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