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놀랐쥬?” 매출 4000억 대박 난 백종원 회사…상장 추진 ‘청신호’

“깜짝 놀랐쥬?” 매출 4000억 대박 난 백종원 회사…상장 추진 ‘청신호’

김민지 기자
김민지 기자
입력 2024-04-16 06:42
업데이트 2024-04-16 06:4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11일 충남도청 상황실에서 열린 ‘충남도·예산군·더본코리아, 그린바이오 산업생태계 육성을 위한 벤처캠퍼스 유치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5.11 연합뉴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11일 충남도청 상황실에서 열린 ‘충남도·예산군·더본코리아, 그린바이오 산업생태계 육성을 위한 벤처캠퍼스 유치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5.11 연합뉴스
백종원 대표가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업체 ‘더본코리아’가 지난해 매출 4000억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지난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더본코리아의 작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4106억원, 255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역대 최대로 2022년 매출(2821억원)에 비해 45% 늘었다.

한국경제에 따르면 투자은행(IB) 업계에서는 더본코리아가 작년 실적이 좋은 만큼 올 상반기에 IPO 상장예심을 신청하는 등 상장 절차가 본격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백 대표는 2022년 한 언론 인터뷰에서 30주년이 되는 해에 상장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더본코리아는 2018년 한국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을 공동 상장 주관사로 선정해 IPO를 추진했으나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외식산업 전체가 어려움을 겪으면서 상장을 보류했다.

더본코리아는 올해 1월에 주당 2주를 지급하는 무상증자도 진행했다. IPO를 위한 사전 작업으로 풀이된다.

다만 프랜차이즈 중심 기업의 상장 사례가 많지 않다는 점이 풀어나가야 할 과제다. 교촌에프앤비(교촌치킨), MP대산(미스터피자) 등을 비롯한 프랜차이즈 기업들은 IPO 직후 주가 흐름이 좋지 않았다.

한편 더본코리아는 지난 1993년 ‘원조쌈밥집’ 브랜드를 론칭하고 1994년 법인을 설립하면서 본격적으로 외식 프랜차이즈 사업을 전개했다. 현재 ‘홍콩반점’, ‘빽보이피자’, ‘빽다방’, ‘한신포차’, ‘새마을식당’, ‘롤링파스타’ 등 다양한 외식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백 대표는 더본코리아의 지분 76.69% 보유한 최대주주다. 2대 주주는 21.09%를 보유한 강석원 부사장이다.
김민지 기자
많이 본 뉴스
공무원 인기 시들해진 까닭은? 
한때 ‘신의 직장’이라는 말까지 나왔던 공무원의 인기가 식어가고 있습니다. 올해 9급 공채 경쟁률은 21.8대1로 3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공무원 인기가 하락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낮은 임금
경직된 조직 문화
민원인 횡포
높은 업무 강도
미흡한 성과 보상
광고삭제
위로